임상실험은 왜 계속하는겁니까?

며칠전 저랑 친한 친구 소식을 들었습니다.

미국에 있는 꽤 괜찮은 대학원에서 박사받고

나름 미국에서 중견제약회사로 발돋움 하려는 회사에서 연구원으로 있는 친구인데 면역항암치료제를 개발하고 있었습니다.

안정성 테스트에서 좋은 결과도 나오고 3상 임상에서도 좋은 결과를 기대하고 있었는데

지난주에 결과가 나왔다네요.....

예상과 달리 FDA에서 승인을 못받을거 같은 결과가 나왔다네요.

12월에 다음 자리 알아보라고 했다네요.

같이 일하던 연구원들 다 같이 짤렸데요.

뭐 제 친구는 스펙도 좋고 능력도 좋으니 금방 다른 자리 찾겠죠.

하지만 저같이 능력없는 연구원들은 임상실험에서 실패하면 백수가 되겠죠. 오랫동안 아니면 영원히.....



얼마전 일라이 릴리라는 대형 제약 회사에서 사운을 걸고 치매치료제를 임상실험을 했습니다.

아이디어도 좋고 실험결과도 아주 좋았어요.

그리고 임상실험 끝나고 회사가 반토막이 났어요.

말그대로 반토막입니다. 연구원들이 반은 짤렸던거 같네요.


자게이들이 싫어하는 돈독오른 대형제약회사나 병원이 망하는건 관심없으나.....

안그래도 동일학력 기준으로 대우가 가장 안좋은 생명과학계통의 연구원들인데...

큰 임상만 끝나면 계속 짤리네요.


차라리 1상, 2상에서 실패하면 덜 짤리고 그럼 직업 안정성도 좋을텐데.....

왜 제약회사들은 3상 임상을 해서 연구원들 계속 짜르는건지....ㄷ ㄷ ㄷ ㄷ










임상따위는 하지말고 그냥 아무거나 사다먹고 환자가 다 책임지면 되는거 아닙니까....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SLR클럽 댓글30
  • 유리나.H 2019/11/09 05:14:22

    스스로 약드시고 계시는 김철민씨 이제 산책도 하신다네요
  • 루라바다 2019/11/09 05:23:32

    우리나라도 뭐 임상만 몇년을 하는데 그러다가 연구비까먹고 등록못하면 난감한거죠
    다시 신약개발 시기도 놏치는거고
    아마 조건중에 일단 신약 등록하고 주기적으로 결과 제출하는 조건도 있을텐데 이거 또한 잘 안해주는 걸고
  • 생지 2019/11/09 05:28:59

    추천 : 1

    릴리면 잘 그만두셨네요 ㄷ ㄷ
  • 답글

    Landstar/DH 2019/11/09 05:37:02

    [생지]제 친구가 릴리에 다닌건 아니고...

    릴리 연구소가 동네에 있는데....

    AD치료제 실패하고 동네에 실직자가 엄청 늘었길래요.....
  • 이래저래.... 2019/11/09 05:30:18

    그렇죠
    환자가 다 책임지면 되는데 그쵸?
    아스피린 한알 먹고 알러지 생겨도 뭐뭐하는데....그건 어떻게 해야하나요...인류 역사상 아스피린 만큼 안전한 약도 드울다고 하는데...
  • SeeTheUnseen 2019/11/09 05:30:34

    추천 : 1

    이거 어그로에요? 아니면 진짜 이렇게 생각하시는건가요??

    약이 사람한테 어떻게 작용하는지 최대한 신중하게, 보수적으로 판단해서 출시하는게 맞는거지, 잘못된 약이 시중에 풀리면 더 큰일 아닌가요? 일자리 잃고 말고의 문제가 아니라 이건 사람 생명과도 직결되는 문제인데...
  • 답글

    Landstar/DH 2019/11/09 05:35:27

    [SeeTheUnseen]그쪽 일하고있는데 구충제 얘기 나올때마다 속터져서요....
  • 답글

    Landstar/DH 2019/11/09 05:39:27

    [SeeTheUnseen]아 그리고 임상이 없으면 시중에 약이 풀리지 않으니.........

    잘못된 약이 풀릴 일은 없습니다....ㄷ ㄷ ㄷ ㄷ ㄷ
  • 답글

    nepo 2019/11/09 05:54:24

    [Landstar/DH]구충제 때문에 속터질 일이 뭐가 있나요?
    구충제는 어차피 희망이 남지 않은 사람들이 최후의 수단으로 자발적으로 하는겁니다.
    이래 죽으나 저래 죽으나 동일 결과면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인겁니다.
  • 답글

    민쿠 2019/11/09 05:59:31

    [Landstar/DH]구충제는 윗분 말씀처럼 시중에 나온약 아무것도 효과없고 오늘일지 내일일지 모르는 판국에 지푸라기 잡는 심정으로 먹는거죠.

    글쓴이님은 구충제 이야기 나올때마다 속터지시겠지만

    말기암 환자분이나 가족분들은 그냥 사는거 자체가 답답해서 속터지고 죽습니다.
  • 답글

    Landstar/DH 2019/11/09 06:00:52

    [nepo]구충제를 자발적으로 쓰는 것에 뭐라고 하지 않습니다만....

    그걸 음모론으로 몰고가는 사람들이 이해가 안가서요...
    가격이 싸고 좋은 암치료제가 있는데...
    그건 임상실험 안하고
    왜 나같은 하찮은 연구자들은 쓸데없는 암치료법을 연구하고 미국 국민들의 피같은 세금을 남비하고 있는가?
    대중들의 돈을 긁어모으려고?
  • 답글

    낙동강백조 2019/11/09 07:57:14

    [Landstar/DH]뭐 음모론은 반대지만 암치료제 개발이 결국엔 돈이랑도 연과되지 않나요?
  • 답글

    Landstar/DH 2019/11/09 08:02:25

    [낙동강백조]펜벤다졸이 꿈의 암치료제 같은 가치가 있으면
    뭐 작용기를 좀 바꾸고 더 효과가 좋게 만들면....
    제약회사에서 특허내고 하면 엄청난 돈을 벌 수 있겠죠...
  • 한승우 2019/11/09 05:36:31

    어그로가 아니고 임상실험(?)없이 펜벤다졸을 암치료제로 접근하는 대중의 모습을 비판하는 글이라 보시면 될거에유. ㅎㅎ

    그런데 일반적인 생각과 달리 북미쪽 의사들 말들어보면 FDA에 대한 불신도 꽤 큰듯하단...쩝...
  • ActiveDetox 2019/11/09 05:38:26

    어짜피 연구원이라는 직종이 안정적인 경제 홀동을 하며 살아갈 수 있는 직업이ㅜ아니라는걸 알고 계신듯한데 다른 일을 찾아보심이~ 직업 의식도 희박해 보이네요.
  • 답글

    Landstar/DH 2019/11/09 05:42:10

    [ActiveDetox]제약회사 다니는 연구원도 사회봉사라고 생각하고 다녀야되는건가요? --;;;
  • 답글

    ActiveDetox 2019/11/09 05:58:08

    [Landstar/DH]뭔 사회봉사에요. 직업이면 경제적 안정을 찾을 수 있는 직종을 선택하여야죠. 글쓴 분의 직업은 직업으로서 아주 안좋네여. 베푸는 것도 가진 자가 베풀지 없는 사람이 베풀기 매우 함든거죠. 특수한 상황 빼고. 연구과제에 따라 계약직 연구언 하는 분들 이해가 되지를 않네요. 미래를 보고 살아야 하는데 미랴에 대한 계획들이 안타깝네요. 신약 개발된다고 정규직 시켜 주는 것도 아닌데~
  • 답글

    민쿠 2019/11/09 06:00:53

    추천 : 1

    [Landstar/DH]ActiveDetox님 댓글을 어떻게 읽어야 사회봉사라고 생각을 할수가 있는건지...
  • 답글

    Landstar/DH 2019/11/09 06:15:01

    [민쿠]제가 난독증이 심해서 그런가봅니다......

    저 내용은 생명과학쪽 연구원은 전망이 없으니 그냥 다른 일을 알아보는게 낫겠다....뭐 이런건가요?
  • 답글

    ActiveDetox 2019/11/09 06:20:52

    [Landstar/DH]글쓴이님의 글은 그러는게 좋을듯 한데요.
  • 답글

    Landstar/DH 2019/11/09 06:27:57

    추천 : 1

    [ActiveDetox]조언 감사합니다.
    황우석 사태 때
    대중들에게 과학자들인 이미 발톱의 때같은 존재라는 걸
    이미 겪어보고 실망이 많이 컸었는데..
    무슨 미련이 있었던 것인지 놓지 못하고 있었네요....
    그때 딴 일을 알아봤어야 되는건데....
    ㄷ ㄷ ㄷ ㄷ ㄷ ㄷ ㄷ
  • 답글

    ActiveDetox 2019/11/09 06:51:23

    [Landstar/DH]길이 아니면 다른 길로 가세요. 인생 망치지 말고~

    30대 40대야 어떻게 버터지겠지만 40대 중후반부터는 버티기 힘들겁니다.

    40~50대에 실업자가 되서 딱히 뚜렷한 능력도ㅠ없이 남은 생을 어떻게 사실려고~

    시간이 있는데 다른 능력도 키워보세요.
  • 답글

    Landstar/DH 2019/11/09 08:00:12

    [ActiveDetox]아....그럼 저는 이미 망한 인생이네요...ㅠ.ㅠ
    40대 중후반...ㅠ.ㅠ
    뼈때리는 댓글입니다....
  • 답글

    Luminos 2019/11/09 08:10:43

    [Landstar/DH]힘내세요.
    국민 수준이 정치 토론만 할 줄 알지 툭하면 뇌피셜에 몽둥이 들고 광기만 발산하니 나머지는 중국이랑 별반 차이 없어요.
    아직도 중세시대 수준인데 그래도 깨어있는 분들은 있어야죠.
  • DAL.KOMM 2019/11/09 05:39:34

    약이란게 그렇잖아요 일부 세금으로 지원하고 보험사도 믾이 묶여있고 뒷감당하기 힘들겠죠
  • physiology 2019/11/09 06:00:06

    추천 : 3

    답은 알텐데... 3상 성공을 했다고 말해도 그게 성공이 아니였기 때문에 FDA 승인 못 받은거아닌가요? 1,2상하고 3상은 개념도 다르죠. 그렇다면 들어가는 돈도 다르다는 의미구요. 그럼 실패했을때 책임은 그 프로젝트를 책임졌던 사람들에게 있는 것 아닌가요?
    동종업계에 계시는게 의심스럽네요.
    신약이 아이디어로 성공하나요? 빅파마들에서 왜 2상에서 스톱하는 경우가 많을까요? 쉽게 넘어갈 수 없어서죠. 그리고 머크가 시그마를 합병했을까요?
    그렇게 출시가 힘든 약을 시그마를 통해서 뿌리고 그로 인해서 만들어지는 여러ㅜ데이터를 기반으로 다시 사들이려고 하는거죠. 이미 이쪽에서는 다 알고 있습니더.
    치매... 지금까지 도출한 여러 후보물질 또는 타겟 단백질이 효과가 크지 않으니까 못 만들어내는거죠...
    환자가 책임질거면 이쪽에 계신다는 본인은 왜 필요한가요?...
  • 답글

    Landstar/DH 2019/11/09 06:02:45

    [physiology]제가 하고 싶은 말을 다 하셨네요......
  • 답글

    Luminos 2019/11/09 08:11:49

    [physiology]반어법... ㄷㄷㄷ

    그나저나 연구하시는 분들 자게에 많이 계시네요. 스마트하시단
  • hihiru 2019/11/09 06:06:44

    힘내세요
  • 바압 2019/11/09 06:44:20

    안타깝겠지만 말도 안되는 말씀을..